조선의 갑옷 두정갑

사미사미 0 234 0 0

01.jpg

크고 작은 전쟁이 빈번했던 조선

 

02.jpg 

이런 조선을 지킨 최후의 방어구가 있으니..

 

03.jpg04.jpg 

화살을 막는 갑옷 두정갑

수많은 적군들이 두려워했던 두정갑은 어떻게 만들어지는것일까?


05.jpg06.jpg 

조선의 갑옷 두정갑은

세계의 강국들이 탐내고 가지고 싶어할만큼 뛰어난 갑옷이었음

 

07.jpg08.jpg09.jpg10.jpg11.jpg12.jpg 

활과철이 주무기였던 시절

겉은 피복 피복박으로 튀어나와있는 두정(동그란철)

안에있는 철갑은


13.jpg 

당시 주무기였던 뾰족한  화살을  막는데 가장 효과적이었음

두정갑은 어떻게 만들어졌기에 화살을 효과적으로 만들어 질수있었을까?

세종실록에 적혀있는 방법으로 재현해보기로함


14.jpg 

첫과정은 재단작업 갑옷의 밑그림을 그리고


15.jpg 

다음은 손바느질로 한땀한땀 갑옷의 형태를 만들어감


16.jpg 

이어 두정을 박기위에

갑옷에 구멍을 뚫는 작업을 함


17.jpg18.jpg 

마지막으로 두정갑에 가장중요한 작업인 두정질

철편과 두정 옷감을 연결시키는 과정임


19.jpg 

옷감의 바깥쪽에 두정못을 박고

안쪽에 철편을 고정시킴

이때 철편은 물고기 비늘처럼 이어붙여

몸의 움직임을 자연스렙게 움직일수 있도록 만들어줘야함

 

20.jpg 

완성된 두정갑 

 

21.jpg22.jpg23.jpg 

이런 세세한 과정을 거치치않고

그냥 통철판으로 만들었다면 제작도 간편하고

비용도 저렴했을텐데

이렇게 철편을 조각조각 이어붙인 이유는 무었일까?


24.jpg25.jpg 

ㅇㅇ


26.jpg 

성종8년 두정갑의 남아있는  화살성능 테스트 기록

50보 밖에서 두정갑에 화살을 쏴보았는

화살이 뚫지못함


27.jpg 

그래서 직접 만든

두정갑으로 당시 실험을 재현해보기로함


28.jpg 

실험 대상은

일반 1미리 철판과

철판을 이어붙인 두정갑


29.jpg30.jpg 

두정갑에 실험된 활은

조선시대 화살중 투과력이 뛰어난 위협전을 택함


31.jpg 

일단 일반 철판에

쏴보기로 함


32.jpg33.jpg34.jpg 

결과는 그대로 관통


35.jpg 

화살의 힘을 견디지 못하고 뚫려버린 통철판


36.jpg 

 

37.gif 

그 후 두정갑에

쏴본 화살

화살이 뚫지 못하고 팅겨나버리며

두정갑이 철렁거림


38.jpg39.jpg40.jpg41.jpg42.jpg 

철편조각을 이은 미늘 구조

이것이 바로 두정갑의 과학

화살을 맞았을떄 미늘구조의 두정갑은

유연하게 출렁이며 그 압력을 분산하며

또한 철편조각의 미세한 굴곡에도 그 과학이 숨어있는데..

 

43.jpg44.jpg 

ㅇㅇ


45.jpg 

이런 두정갑은 국가의 존폐가 달린

중요한 무기이기때문에


46.jpg47.jpg48.jpg49.jpg50.jpg51.jpg 

철저하게 관리를 함


52.jpg 

두정갑의 위력을 전쟁에도 기록이 남아있는데


53.jpg 

일본 정벌에 나선 고려와 몽골 연합군이

자신들의 활을 맞고도

쓰러지지 않으며 활약하자

큰 두려움을 느꼇으며


54.jpg55.jpg 

1419년

이종무 장군이

대마도를 정벌할떄도 무정갑을 입고

호시탐탐 우리를 노리던 왜군을을 정벌함


56.jpg 

선조들은 나라를 지키기 위해 목숨을 걸었고


57.jpg 

나라는 의복이상의 과학 두정갑 옷으로 그들을 보호함


58.jpg

두정갑은 내나라 내백성의 안위를 위한 소산임

0 Comments
제목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