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운동가 오세라비 작가 라디오 발언 모음

내일집에가 0 127 0 0

1.jpeg

 

-사회분위기상 페미니즘을 비판하는 것이 금기시되고 있지만 아닌것은 아니라 말해야한다

 

-메이저 여성 단체에서 메갈리아를 페미니즘의 새물결이라고 인정해줬다. 누구를 위한 페미니즘인가? 한국 사회를 휩쓸고 있는 페미니즘은 상상초월의 남성혐오일뿐이다. 이것은 분명 잘못된 길로 나아가고 있다

 

-여성학자 정희진씨 같은 경우 "메갈리아는 일베에 대항한 유일한 당사자다"라고 말하면서 동시에 "나는 인터넷을 하지 않는다"라고 했다. 대개 원로급 페미니스트들은 워마드에 대해 물으면 잘 알지 못한다 

 

-요즘 여학생들은 페미니즘의 틀에 갖혔다

 

-홍대 누드모델 몰카 사건의 경우 팩트를 봐야한다. 이것은 명백한 왜곡이다. 사건발생이 5월 2일이고 피의자가 잡힌건 5월 10일이다. 거기 모인 사람은 20명 밖에 안된다. 대학당국이나 경찰쪽이 의지가 없었다고 보는게 맞다. 너무나도 왜곡된 억지주장이고 이것을 키우고 키워서 광화문에까지 모인것이다

 

-한국의 여성단체들은 혁신해야한다. 구시대의 페미니즘 논리, 6.8혁명 이후 70년대 미국의 급진 페미니즘을 그대로 수입해와서 과격하고 극단적인 것만 골라 골라 한국 페미니즘이 형성됐다

 

-남성들이라고 불평등 없겠나. 분명히 남성들도 역차별을 느낀다. '보상 없는 의무'라는 군대 2년 갔다오는 것, 젊은 여성들은 당연히 갔다오는걸로 알고 있다 

 

-(남녀간 임금차별에 대한 질문에) 도표나 통계를 잘 봐야한다. 지금은 고용평등법도 있고 예전에는 산업환경이 굉장히 나빠서 위험하고 힘든 일은 여성들 채용을 꺼렸지만 지금은 그렇지 않다. 흉부외과,산부인과,치과,마취과나 건설,기계,플랜트 쪽같이 임금차이가 많이나는 고소득 직종이 존재하지만 문제는 여성들이 선택을 안하는것이다. 노동시간,노동강도를 다 따져보고 여성들이 지원하면 된다. 여성들은 뭐든지 할 수 있다. 나는 페미니스트들이 이렇게 말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흉부외과가 고소득이라는데 도전하자!" 왜 모든것을 성차별로 치환시키는지 이해하기 힘들다

 

-남녀가 서로 연대하고 협력하고 상호의존해야하는 사회에서 극단적인 남성혐오는 건강하지 않다. 페미니즘이 아니라 휴머니즘이 필요하다

0 Comments
제목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