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림당한 초등학생의 티셔츠가 정식발매한 스토리

그라비우스 0 106 0 0

 

테네시 주립 대학의 미식축구팀을 응원하는 한 초등학생이

직접 그린 테네시 주립 대학의 로고를 티셔츠에 붙이고 등교 했는데

점심시간에 여학생들이 놀림

이걸 본 선생님이 페이스북에 사연을 올림

 

 

 


  

대학 총장이 사연을 듣고 그 디자인으로 티셔츠를 만들어서

그 초등학생에게 반 친구들과 같이 입으라고 넉넉하게 보내줌

 

  

 

 


 

인기가 많아져서 공식 상품으로 출시

판매 수익중 일부는 집단 괴롭힘 방지 재단에 기부할 예정이라고함

0 Comments
제목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