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범근이 휘저어놓는 바이에른 뮌헨 수비진

Mill 0 206 0 0

 

 

뮌헨 수비가 붙잡아도 개무시하고 직진해서 꽂아넣는 차붐.



 

붙잡는 수비수는 80년대 서독과 뮌헨의 레전드 수비수인 아우겐탈러.



 

뮌헨 수비진 추풍낙엽 만들고 인간적인 슛팅ㅎ



 

저돌적인 직진 후 힐패스



 

결국 골 넣는 차붐







 

 

차붐횽은 그야말로 돌연변이..

 









 

당시 차붐을 직접 본 다름슈타트 감독님 :

차붐은 피지컬 업그레이드한 베르너

0 Comments
제목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