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군대 노빠꾸 시절

15학번예약생 0 114 0 0
>

 

 

1979년도 민방위훈련. 대놓고 서울 한복판에 전차랑 헬기끌고와서 특전사 떨궈주고감

 

 

 

 

 

 

 

1985년 특전사 대규모 침투훈련. 저 까만 점들이 전부 낙하산타고 내려오는 특전사들

 

 

 

 

 

 

 

1980년대 기준 방학을 보람차게 보내는법 = 중고등학생들 4박5일 입영훈련시키면서 밧줄로 전차끌기

 

 

 

 

 

 

 

다대포에 침투한 간첩을 생포했는데 건강검진도 시켜주고 전향상담도 하고 우리나라는 간첩한테도 이렇게 잘 대해줍니다! 라고 선전하는 뉴스임. 근데 정작 간첩 본인은 취조실에서 뚜드려맞고 와서 얼굴 띵띵부어있는게 백미

 

 

 

 

 

 

"핵포탄"을 날릴 수 있는 280mm 전략견인원자포가 드디어 자유대한에 배치되었다면서

 

대대적으로 선전하는 뉴스인데 문제는 그걸 기념하는 축포를 임진강에다 쐈다는 거임.

 

참고로 저 대포..

 

 

 

 

 

 

M65 원자포(Atomic Cannon) 이대포임..

 

 

 

 

 

 

 

 

건군 21주년 국군의 날 행사때 공군화력시범 모습.

 

참고로 전투기가 소이탄으로 폭격하고있는 곳은 여의도 백사장임

 

 

 

 

 

 

 

여기에 군생활은 36개월

0 Comments
제목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