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한테 싸인해주다 버림받을 뻔한 야구선수

완결 0 209 0 0

17590f0f7d21c40f7.gif

버스가 기다리다 지쳐서 떠날뻔 

선수는 SK 외야수 김강민

0 Comments
제목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